술이 고픈 날입니다

내일 그 아이가과팅 에 나간답니다.

친구들은 걱정하지 말라고 하지만 ㅁㄴㅇ;ㅣ닝;ㄻㄴㄴㅁㅇㄹ;ㅏㅣㅁ...........

....오늘도 한잔하고 들어오겠습니다. 월,화 이틀 연속으로 마셨지만 또 술이 고프네요

그리고 내일도.......... 내일도 술이 필요하겠지...

시발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

 

'살아가는 이야기 > 혼잣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자막 기다리지 마세요 아흥헝흐우ㅜㅜ  (24) 2012.01.21
결전의 날입니다  (33) 2011.11.01
술이 고픈 날입니다  (22) 2011.10.26
한동안 이걸 띄어서 썼는데......  (20) 2011.10.10
여러모로 죄송합니다  (39) 2011.09.19